CJ 제일제당, '비비고' 앞세워 日 케이콘 한류 행사서 한식 홍보

인사이트사진제공 = CJ제일제당


[인사이트] 장영훈 기자 = CJ제일제당이 한식 대표 브랜드 '비비고'를 앞세워 한국식 식문화를 알리는 활동을 펼쳤다.


16이 CJ제일제당은 일본 혼슈 치바현 마쿠하리 메세에서 열린 한류문화 컨벤션 행사 'KCON 2018 JAPAN'에서 비비고 테이스티로드 행사 부스를 운영했다고 밝혔다.


CJ제일제당은 지난 13일부터 15일까지 3일간 열린 행사에서 다양한 한식 메뉴의 조화로운 맛을 직접 만들고 즐기면서 한식의 가치를 경험할 수 있는 콘셉트로 준비했다.


특히 행사장에서 '비빔바(BIBIM BAR)'를 운영해 밥과 나물, 고기, 잡채, 장류, 고명 등을 기호에 따라 선택하는 등 '나만의 비빔밥' 메뉴를 즐길 수 있도록 했다.


한식 이해도가 낮은 관객들 대상으로는 셰프 추천 레시피를 제공했다. 일본 상온 HMR 전략제품인 '한식 HMR KIT' 3종을 직접 활용한 다양한 비빔밥 메뉴도 선보이며 일본 밀레니얼 소비자들로부터 큰 인기를 끌었다.


인사이트사진제공 = CJ제일제당


행사장은 '비비고' 제품을 통해 한식의 맛과 멋을 즐기려고 하는 이들로 북적이며 3일 내내 준비한 음식이 모두 소진됐다.


한식을 '건강하고 신선한 재료로 만든 건강한 음식'으로 인식하며 제품을 구매하고 싶어하거나 구매처를 문의하는 방문객들이 많을 정도로 반응은 뜨거웠다.


한식 메뉴 시식행사와 더불어 일본에서 판매 중인 '비비고 김스낵'과 '비비고 왕교자', '쁘띠첼 미초' 등 다양한 가공식품을 소개하는 홍보 코너도 운영했다.


또한 '비비고' 제품 뽑기, '비비고' 가방과 제품으로 구성된 럭키박스 제공 등 다양한 현장 이벤트를 진행하며 '한식 대표 브랜드 비비고'라는 인식을 확대하는데 주력했다.


김일두 CJ제일제당 비비고팀 부장은 "'비비고' 브랜드를 통해 한식 메뉴의 조화로운 맛을 즐길 수 있도록 다양한 고객 체험 마케팅활동을 펼칠 예정"이라고 말했다.


인사이트사진제공 = CJ제일제당


장영훈 기자 hoon@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