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모랜드 '뿜뿜', 빅뱅-워너원 제치고 '인기가요' 역주행 1위

인사이트SBS '인기가요'


[인사이트] 장영훈 기자 = 걸그룹 모모랜드가 가요계 대선배 빅뱅과 신인그룹 워너원을 제치고 '인기가요' 1위를 차지했다.


8일 방송된 SBS '인기가요'에서는 빅뱅과 모모랜드, 워너원이 4월 둘째주 1위 자리를 놓고 치열한 대결을 펼쳤다.


이날 집계 결과 빅뱅이 온라인 음원에서 압도적인 점수를 받았음에도 불구하고 SNS에서 높은 점수를 받은 모모랜드를 뛰어넘기에는 부족했다.


또 신곡 '부메랑(BOOMERANG)'으로 컴백한 워너원 역시 음반과 SNS, 시청자 사전투표 등에서 골고루 점수를 받았지만 총점에서 모모랜드와 큰 격차를 보이며 3위에 머물러야 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SBS '인기가요'


종합해 정리하면 4월 둘째주 SBS '인가가요' 1위는 모모랜드 '뿜뿜'이 역주행하면서 또다시 1위하는 쾌거를 이뤘고 빅뱅 '꽃길', 워너원 '부메랑'이 그 뒤를 이었다.


한편 '인기가요'에는 걸그룹 EXID와 몬스타엑스, 워너원, 펜타곤, 업텐션, NCT 127, 오마이걸 반하나 등의 무대가 꾸며졌으며 위너 신곡 무대가 최초로 공개됐다.


위너는 트랩 장르의 신곡 '에브리데이(EVERYDAY)'로 그동안 들려준 음악과 또 다른 모습을 선보여 눈길을 끌었다.


복고 콘셉트로 돌아온 EXID는 펑키한 리듬과 레트로한 멜로디가 돋보이는 '내일해'로 무대를 뜨겁게 달궜다.


인사이트


인사이트SBS '인기가요'


장영훈 기자 hoon@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