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X-렌터카 통합 예약 서비스 출시한 롯데렌터카

인사이트롯데렌터카


[인사이트] 황기현 기자 = 5일 롯데렌터카는 한국철도공사(코레일)와 연계해 렌터카와 열차, 숙박 등 여행상품을 한 번에 예약하는 통합 예약 서비스를 선보인다고 밝혔다.


이번 통합 서비스는 코레일의 승차권 예약 모바일 앱인 '코레일 톡'을 통해 제공된다.


렌터카, 숙박, 관광지 입장권·할인권 등을 승차권과 함께 예약, 결제할 수 있다.


코레일 톡 사용자라면 누구나 도착역, 도착시간에 맞춰 차량을 예약한 후 인근 롯데렌터카 지점을 방문해 회원가입 절차 없이 렌터카를 이용할 수 있다.


방문 지점은 도보 이동 또는 대중교통으로 20분 내 도착 가능한 지점으로 자동 지정된다.


롯데렌터카는 업계 최대 규모인 전국 220여개의 영업망을 기반으로 총 41개의 역사에서 바로 이용할 수 있는 단기 렌터카 서비스를 실시할 예정이다. 또 이용자에게 사용금액의 40%를 할인해준다.


최근영 롯데렌탈 마케팅부문장은 "여행, 비즈니스 등의 목적으로 KTX와 렌터카를 연계해 이용하는 고객이 보다 편리하게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이번 통합 예약 서비스를 출시했다"며 "다양한 연계 서비스를 강화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롯데렌터카는 코레일 톡 통합 예약 서비스 런칭을 기념해 SNS 경품 이벤트를 진행한다.


5월 31일까지 KTX-렌터카 통합 이용한 고객에게는 추첨을 통해 롯데시티호텔 통합 숙박권, 롯데렌터카 중형 차종 24시간 무료이용권, 엔제리너스 모바일 쿠폰 등을 증정한다.


황기현 기자 kihyun@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