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롯데호텔, 좋은 기업 만들기 위한 'CEO-직원 만남의 행사' 진행

인사이트부산롯데호텔


[인사이트] 김민수 기자 = 부산롯데호텔이 지난 4일 GWP(Great WorkPlace, 일하기 좋은 기업) 프로그램 중 하나인 'CEO-직원 만남의 행사'를 진행했다. 


이 행사는 일하기 좋은 기업문화 정착, 수평적 소통 장려, 소속감 강화를 목표로 호텔이 지난 2013년부터 매년 상·하반기 2회 개최하는 행사이다.


이번 행사에는 김성한 부산롯데호텔 대표이사와 신입사원 및 입사 5년 미만의 직원 10여 명이 참여했다.


이날 부산진구 전포동의 한 실내 낚시카페에서 김 대표이사와 직원들은 실내 낚시를 즐기며 직급을 초월한 화합의 시간을 보냈다.


이후 식사 자리에서 직원들은 김 대표이사에게 회사 생활에 대한 다양한 질문을 하고 조언을 구했다.


인사이트부산롯데호텔


김 대표이사는 조언을 아끼지 않았을 뿐 아니라, 직원들의 다양한 의견에 적극적으로 경청했다.


행사에 참여한 김미나 마케팅 매니저는 이날 "우리 회사처럼 직원이 CEO를 가까이에서 만나고 함께 체험 활동을 하며 소통의 시간을 갖는 회사가 흔하지 않다"며 "대표이사님의 소중한 조언들을 밑거름 삼아 매사에 도전적인 자세를 가지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김성한 부산롯데호텔 대표이사는 "매년 이 행사를 통해 회사에 대한 직원들의 의견을 생생하게 들을 수 있어 뜻깊다"며 "모두가 일하고 싶어 하는 기업을 만들기 위해 직원 복지 향상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김민수 기자 minsu@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