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구 금융위원장 "STX조선 구조조정, 원칙대로 처리한다"

인사이트최종구 금융위원장 / 뉴스1


[인사이트] 김지현 기자 = 최종구 금융위원장이 STX조선 구조조정에 대해 노사 합의가 없다면 원칙대로 처리할 것이라고 입장을 밝혔다.


최 위원장은 4일 서울 서민금융진흥원에서 열린 '제1차 사회금융협의회' 직후 기자들을 만나 이 같이 말했다.


최 위원장은 "STX조선이 9일까지 노사 합의를 하지 않으면 법정관리로 가느냐"는 질문에 "이미 밝힌 원칙대로 하겠다"고 답했다.


인사이트뉴스1


앞서 STX조선 최대주주인 산업은행은 지난달 8일 STX조선 처리 방안을 발표하면서 생산직 인건비 75% 감축을 포함한 자구안과 이에 동의하는 노조확약서를 이달 9일까지 제출하지 않으면 원칙대로 법정 관리를 신청할 것이라고 밝힌 바 있다.


그는 이어 "기업 구조조정은 원칙에 입각해 시간을 너무 끌지 않고 처리할 필요가 있다"고 부연했다.


인사이트김기식 신임 금융감독원장과 최종구 금융위원장 / 뉴스1


한편 최 위원장은 지난 2일 공식 임기를 시작한 김기식 신임 금융감독원장과 관련해서는 "금감원 혁신을 이끌 적임자"라고 말했다.


이어 "향후 금융위원회와 금융감독원이 한 목소리를 낼 수 있게 협업해야 한다는 데 뜻을 모았다"고 덧붙였다.


김지현 기자 john@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