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바생분들, 조심하세요"…부산 편의점서 '연쇄 흉기 강도' 사건 발생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뉴스1


[인사이트] 이하영 기자 = 부산 편의점에서 흉기를 든 강도 사건이 연달아 발생해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


4일 부산 남부경찰서 등에 따르면 지난 1일부터 4일까지 나흘에 걸쳐 부산 시내 편의점 등에서 흉기를 휘두르며 강도행각을 벌인 용의자를 추적 중이다.


경찰에 따르면 지난 3일 부산 남구 용호동 한 편의점에 침입한 30대 남성이 흉기로 종업원을 위협하고 현금 16만원을 빼앗아 달아났다.


범행시간은 오후 10시 30분께로 112신고를 받은 경찰이 추적하는 사이 용의자는 도주했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영화 '카트'


약 7시간이 흐른 후 지난 4일 오전 5시 30분께 용의자는 연제구 연산동 편의점에 흉기를 들고 나타났다.


그는 연산동 편의점에서 현금 70만원을 강탈하고 또다시 모습을 감췄다.


현재 경찰은 CCTV 분석을 통해 연쇄 흉기 강도행각을 벌인 용의자를 A(35) 씨로 특정하고 부산 전 경찰서 형사를 비상 소집해 추적에 나섰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범인은 또 오토바이를 이용해 강도행각을 벌여왔으나 4일 범행 당시에는 도보로 달아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범인 특정 과정에서 지난 1일 오후 2시 30분께 일어난 남구 용담동 편의점 강도 사건 또한 동일범의 소행으로 추정하고 수사를 진행 중이다.


이날도 앞서 언급한 두 차례 범행과 같이 편의점에 침입해 종업원을 흉기로 위협하고 현금을 강탈한 것으로 드러났다. 편의점에서 빼앗긴 현금은 16만원이었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다행히 사건 현장에 있던 편의점 아르바이트생들은 모두 흉기에 직접적인 피해는 입지 않았다.


그러나 부산 경찰이 총력전에 나서며 다급해진 용의자가 흉기로 위협할 수 있어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


경찰 관계자는 "3건 모두 동일인의 소행으로 추정된다"며 "최대한 이른 시일 내에 검거할 수 있도록 수사력을 집중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하영 기자 hayoung@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