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쿨룩스, 해외 난민 학생 위해 교복 8만6천 벌 기부

인사이트스쿨룩스


[인사이트] 황성아 기자 = 학생복 전문 브랜드 스쿨룩스는 지난달 28일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랑의 열매'와의 협약을 통해 해외 난민 학생들에게 총 8만 6,000벌의 교복을 기부했다고 밝혔다.


이번 해외 교복 기부는 빈곤과 열악한 교육 환경에 처해있는 해외 난민 청소년들을 위한 스쿨룩스의 교복 기부 사회공헌 활동의 일환으로 진행됐다. 


해외 난민 학생들이 자유롭게 꿈꾸고 도전할 수 있도록 기본적인 생활 요소인 의류를 지원하고 그들의 꿈과 희망을 응원하겠다는 취지에서 마련됐다.


기부한 교복은 베트남, 탄자니아, 케냐, 아이티 등 의류 지원이 절실한 제3세계 해외 난민 지역의 청소년들에게 전달되어 현지 교육 환경 개선에 사용될 예정이다.


스쿨룩스 오현택 대표이사는 "열악한 환경으로 고통 받는 제3세계 해외 난민 지역의 청소년들에게 따뜻한 관심과 사랑을 나누며 그들의 건강한 성장, 꿈과 희망을 응원하기 위해 교복 기부를 진행하게 됐다"고 전했다. 


이어 "스쿨룩스는 청소년들과 교감하고 소통하는 브랜드로서 앞으로도 지역 사회는 물론 국경을 넘어 소외계층 청소년들의 꿈과 희망을 응원하는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지속해서 전개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황성아 기자 sungah@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