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흥부자' 홍진영이 술 한 방울 안 마시고 술자리에서 노는 방법

인사이트Instagram 'sambahong'


[인사이트] 김민수 기자 = 살아있는 인간 비타민 홍진영이 알코올 없는 상태에서도 화끈하게 놀 수 있다는 것을 증명했다.


지난 29일 홍진영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지인들과 함께한 신명 나는 술자리 영상을 공개했다.



이름은 술자리였지만 해당 장소에는 알코올이 보이지 않았다. 분위기를 띄우기 위해서는 콜라 한잔이면 충분했다.


홍진영은 콜라 한잔을 원샷에 비운 후 소주 2병을 마신 듯 흥 넘치는 몸짓을 선보이기 시작했다.


리듬을 타던 그녀는 카메라에 시선을 고정한 채 본격적으로 몸을 흔들었다.


인사이트Instagram 'sambahong'


그녀와 함께한 지인들도 뒤지지 않았다. 검정 재킷을 입은 지인은 머리가 날아갈 듯 열정적인 헤드뱅잉을 선보였다.


질 수 없었던 홍진영은 휴지 두 장을 뽑고 탈춤으로 종목을 바꿨다. 분위기는 절정으로 치달았다.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sambahong'


이번엔 단체전이었다. "원, 투, 쓰리, 포"를 외친 후 4명은 동시에 미친듯한 바운스를 선보였다.


한두 번 놀아본 솜씨가 아닌 '환상의 결속력'이었다. 이 술자리에 끼기 위해서는 보통 멘탈로는 안 되겠다는 평도 나왔다.


이를 본 누리꾼들은 "역시 흥 원탑이다", "저거다 맥주 아니야?", "음주측정 해보자" 등 뜨거운 반응을 보였다.


인사이트tvN '인생술집'


한편 홍진영은 지난 22일 tvN 인생술집에 출연해 술을 잘 못 마셔 한 잔만 마셔도 얼굴이 붉어진다고 밝힌 바 있다.


당시 방송에서 홍진영은 술을 마신 뒤 팔과 어깨, 목, 귀까지 새빨개졌지만, 얼굴은 뽀얀 피부를 유지해 누리꾼들 사이에서는 홍진영이 쓰는 파운데이션이 엄청난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김민수 기자 minsu@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