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나항공, 전환사채 1천억원 발행

인사이트아시아나항공


[인사이트] 권순걸 기자 = 아시아나항공(사장 김수천)은 29일(목), 케이프 투자증권을 주관사로 하여 5년만기 전환사채 1천억원에 대한 발행 및 인수 계약을 체결했다.


전환사채가 발행되었다는 것은, 투자자들이 아시아나항공의 성장가능성을 긍정적으로 본다는 것이며, 이에 대한 반증으로 국내 주요 기관투자자들이 대부분을 인수하기로 하였다.


이번 전환사채 발행을 통해 아시아나항공은 유동성 확보에 성공하는 한편, 해당 사채가 향후 주식으로 전환될 경우 자본확충 효과로 인해 부채비율이 감소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편, 아시아나항공은 대우건설 주식 및 CJ대한통운 주식 등 비 핵심 자산 매각을 통한 유동성 확보와 재무건전성 개선 활동을 지속 진행해 오고 있으며, 이는 선제적 차입금 감축 및 재무구조 개선을 통한 경영안정화와 주주가치 제고를 극대화하기 위함이다.


권순걸 기자 soongul@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