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럽서 '만취'한 채 나온 남성은 세 명의 여성에게 납치돼 '모텔'에서 눈을 떴다

인사이트sinchew.com 


[인사이트] 황비 기자 = 술에 만취한 한 남성이 세 명의 여성에게 납치당하는 사건이 발생했다.


27일(현지 시간) 온라인 미디어 월드오브버즈는 만취한 남성을 상대로 납치 소동을 벌인 여성 세 명이 경찰에 체포됐다가 벌금을 물고 풀려났다고 전했다.


중국 항저우에 사는 익명의 남성은 얼마 전 클럽에서 술을 거나하게 마셨다가 큰 사건을 겪었다.


지난 19일 남성은 친한 이성 친구와 함께 클럽을 방문했다.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만취한 남성은 집에 가기 위해 바깥에서 택시를 잡으려 애를 썼다.


인사이트sinchew.com


당시 남성은 친구와 함께 있었고, 근처에는 역시 클럽에서 나온 듯 취기가 잔뜩 오른 여성 세 명이 택시를 잡고 있었다.


그 순간 옆에 있던 여성들이 남성을 일제히 쳐다봤다.


잘생긴 남성의 외모를 본 여성들은 수상한 미소를 짓더니 자신들이 탈 택시에 남성을 밀어 넣으려고 시도했다.


옆에 있던 친구가 말렸지만 소용없었다.


상황이 심상치 않다는 것을 깨달은 친구는 급하게 클럽으로 되돌아가 클럽 직원에게 도움을 요청했다.


인사이트sinchew.com


SOS 받고 출동한 클럽 직원이 여성들을 말리자 여성들은 참을 수 없다는 듯 주먹을 휘두르기 시작했다.


그렇게 한 차례의 난타전이 벌어졌고, 주먹세례를 참지 못한 클럽 직원은 잠시 몸을 피해 경찰에 신고 전화를 걸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일대를 수색했다. 잠시 후 여성 세 명과 함께 사라졌던 남성은 한 숙박업소에서 발견됐다.


경찰은 폭행을 주도한 여성 한 명을 10일 동안 구금했고, 500위안(한화 약 8만 5천 원)의 벌금을 물게 했다.


또한 함께 있던 나머지 여성 2명 역시 7일간 구금한 후 300위안(한화 약 5만 1천 원)의 벌금을 물게 했다고 전했다. 


황비 기자 bee@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