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에너지공단, UAE 마스다르와 '재생에너지 투자 협력' 체결

인사이트한국에너지공단


[인사이트] 김희선 기자 = 한국에너지공단은 중동의 자본과 한국 기술력을 결합해 국내 기업의 재생에너지 사업 지원에 나설 방침이다.


지난 26일(현지 시간) 한국에너지공단은 아랍에미리트(UAE)의 수도 아부다비에서 마스다르 사와 재생에너지 관련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은 '한-UAE 재생에너지 투자 협력 사업 추진'을 중점으로 한다.


본 협약은 마스다르의 자본과 한국 기업의 기술력을 결합해 국내 재생에너지 투자 촉진의 기회로 활용하고자 추진됐다.


인사이트한국에너지공단


공단은 이를 통해 재생에너지 및 에너지 신산업 분야에서 제3국 공동 진출을 위한 초석을 마련하고 향후 전략적인 파트너십 이행을 적극 지원할 예정이다.


또한 공단은 태양광과 풍력, ESS 등 국내 재생에너지 발전사업 투자를 위해 마스다르와 우리 공기업 및 재생에너지 기업과의 협업도 지원할 계획이다.


강남훈 한국에너지공단 이사장은 "우리 기업들이 풍부한 재생에너지 사업 경험을 바탕으로 마스다르와 (협업에서) 성공적인 결과를 얻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오는 4월 마스다르의 방한 계획에 맞춰 공단은 재생에너지 투자 협력 사업을 위한 협의도 준비하고 있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연합뉴스


김희선 기자 heeseon@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