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동제약, 해설 들으며 클래식 감상할 수 있는 '마티네콘서트' 개최

인사이트일동제약


[인사이트] 김소연 기자 = 일동제약이 후원하는 '마티네콘서트'가 올해 공연 일정을 시작한다.


27일 일동제약 측은 오는 28일 오전 11시 용인포은아트홀에서 '일동제약과 함께하는 마티네콘서트'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마티네콘서트는 품격 있는 연주와 상세한 해설이 더해진 클래식 공연이다.


일동제약은 지난 2012년부터 7년간 용인문화재단과 파트너십을 맺고 마티네콘서트 공연을 단독 후원하고 있다.


인사이트일동제약


지난해 공연은 회당 평균 700명 이상의 관객들이 찾을 만큼 인기를 끌었다. 올해의 경우 연간 관람권을 선구매한 인원이 400명을 넘어서며 순항을 알렸다.


첫 공연에는 JTBC '팬텀싱어'의 초대 우승팀으로 잘 알려진 '포르테 디 콰트로'가 협연자로 무대에 오른다.


팀은 뮤지컬 배우 고훈정, 테너 김현수, 베이스 손태진, 가수 이벼리 등으로 구성됐다.


마티네콘서트는 이번 공연을 시작으로 매월 다른 테마를 활용한 다양한 레퍼토리를 선보일 예정이다.


한편, 마티네콘서트는 최근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가 주최한 행사에서 문화체육부장관상 훈격의 문예회관지원공로상을 받았다.


인사이트일동제약


김소연 기자 soyeon@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