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 10만원씩 3년 모으면 1천만원 주는 '청년통장' 오늘(26일) 접수 시작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좌) tvN '아르곤', (우) 연합뉴스


[인사이트] 최지영 기자 = 일하는 청년들의 목돈을 만들어 주는 '경기도 일하는 청년통장' 신청 접수가 오늘(26일)부터 시작됐다.


26일 경기도 일자리재단은 이날 오전 9시부터 시작해 다음 달 6일 오후 6시까지 '경기도 일하는 청년통장'(이하 청년통장) 신청을 받는다고 밝혔다.


청년통장은 저소득으로 일하는 경기도 청년들이 매달 10만 원을 저축하면 3년 후 민간기부금과 경기도 예산 등으로 1천만원이 적립되는 통장이다.


총 모집 인원은 5천명이며 지원자격은 공고일 기준 만 18세 이상 34세 이하의 경기도 거주 청년이어야 한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사진 / 연합뉴스


청년통장은 4대 사회보험에 가입이 되지 않은 경우에도 신청할 수 있으며 시간제 아르바이트를 하는 청년들도 신청이 가능하다.


다만 고용임금확인서 등 근로에 대한 증명서류가 있어야 한다. 만약 근로경력과 소득을 증명서류로 입증하지 못하면 신청할 수 없다.


이와 반대로 군복무 중이거나 산업기능요원, 사회복무요원 등 군복무 대체근무 중인 이들은 신청이 불가하다.


신청 방법은 홈페이지를 통해 온라인 접수가 가능하며 서류심사를 거쳐 면접심사를 통해 최종 합격자가 발표될 예정이다.


인사이트경기도 일자리재단


최지영 기자 jiyoung@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