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랍까지 방탄 '사인 CD' 들고 가 소녀팬에 선물한 '센스甲' 김정숙 여사

인사이트좌측부터 방탄소년단, 김정숙 여사 / (좌) 온라인 커뮤니티, (우) 연합뉴스


[인사이트] 김소영 기자 = 김정숙 여사가 미리 준비해둔 방탄소년단의 CD로 아랍에미리트(UAE) 소녀들의 마음을 얻었다.


지난 25일 문재인 대통령과 함께 아랍에미리트를 공식 방문 중인 김정숙 여사가 아부다비 세종학당 학생들을 만났다.


김 여사는 세종학당에서 한국어를 배우는 학생들과 전통시장 '수크'를 방문해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이날 김 여사는 학생들이 평소 가장 갖고 싶다고 한 한국 물품이 방탄소년단(BTS) 사인 CD 임을 전달받고 손수 CD를 준비했다.


인사이트연합뉴스


방탄소년단 전 멤버들의 사인이 담긴 CD를 전달한 김 여사의 센스 넘치는 준비성 덕분에 학생들 역시 더욱 즐거운 시간을 보낸 것으로 전해졌다.


상대의 취향을 고려한 센스 넘치는 김 여사의 선물에 국내 누리꾼들 역시 섬세한 외교라며 호평을 보내고 있다.


한편 세종학당은 아부다비 한국문화원에서 개설한 한국어 교육 강좌다.


이곳은 현지인 수강생이 많아 활발하게 운영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연합뉴스


인사이트청와대 공식 페이스북


김소영 기자 soyoung@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