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좋아해요♥"…박보검, 달달함 폭발한 '광팬' 유도소녀와의 영상통화 (영상)

인사이트JTBC '효리네 민박2'


[인사이트] 이소현 기자 = '효리네 민박2' 첫 번째 민박객이었던 손님에게 박보검이 직접 영상통화를 걸어 주는 자상한 면모를 보였다.


지난 25일 방송된 JTBC '효리네 민박2'에서는 유도소녀 재란에게 영상통화를 거는 민박집 식구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윤아는 박보검에게 재란이의 이야기를 언급하며 영상통화로 재란을 만나줄 것을 요청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JTBC '효리네 민박2'


앞서 민박집에 머물렀던 재란은 유도 선수 팀 소속으로 "박보검을 보고 죽는 게 소원"이라고 할 정도의 열혈 팬이었다.


박보검은 윤아가 통화를 제안하자마자 머리를 쓸어넘기며 재란을 만날 준비를 했다.


영상통화가 닿자 박보검은 손을 흔들고 웃으며 인사했다. 난생처음 전화로 만나는 팬임에도 친절한 모습으로 임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JTBC '효리네 민박2'


막상 통화로 박보검을 만나자 할 말을 잃은 재란은 아무 말도 없이 박보검을 바라봤다.


이에 이효리는 "전화 끊는다"고 카운트 다운을 하며 재란을 독촉했다.


재란은 있는 힘껏 "좋아해요"라고 외쳤고 잠시 후 전화가 끊겼다. 순수하게 좋아하는 마음이 드러난 외침이었다.


수줍은 재란의 고백은 이를 지켜보던 시청자들까지 흐뭇하게 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JTBC '효리네 민박2'


Naver TV '효리네 민박 2'


이소현 기자 sohyun@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