앞머리 내리고 초코브라운으로 염색하자 비주얼 폭발한 배연서 (영상)

인사이트Mnet '고등래퍼2'


[인사이트] 이하영 기자 = 아재력 넘치는 얼굴을 자랑하던 배연서가 초코브라운으로 염색하고 아이돌 비주얼로 재탄생했다. 


지난 23일 방송된 Mnet '고등래퍼2'에서는 1차 팀 대항전에 이어 2차 팀 대항전의 열띤 무대가 펼쳐졌다.


이날 방송에서 누구보다 환상의 퍼포먼스를 보여준 것은 행주와 보이비 팀의 배연서와 윤진영이었다.


두 사람의 무대도 많은 화제를 모았지만 앞서 팬들을 위해 '꽃단장'을 하러 미용실에 들른 모습 또한 눈길을 끌었다.


특히 '만 18세' 배연서의 변신이 시청자들의 입을 떡 벌어지게 했다.


인사이트Mnet '고등래퍼2'


미용사가 "원하는 스타일이 있느냐"라고 묻자 배연서는 수줍은 미소로 "팬분들이 합성해주신 거다"라며 사진 한 장을 꺼내 들었다.


공개된 사진에는 앞머리를 내리고 갈색으로 염색한 배연서의 모습이 담겨 있었다.


이는 평소 배연서의 중후(?)한 외모가 안타까웠던 한 팬이 포토샵으로 합성한 사진이었다. 


한때 이 합성 사진 때문에 팬들 사이에서 '제발 배연서가 머리 스타일을 바꿨으면 좋겠다'는 귀여운 원성도 쏟아졌다. 


인사이트Mnet '고등래퍼2'


그런 팬들의 요청에 응답하듯 배연서는 합성 사진과 같은 헤어 스타일을 미용사에게 요청했다. 


잠시 후 배연서는 앞머리를 내리고 초코브라운으로 머리 색깔을 바꾸며 완벽한 메이크오버를 선보였다. 


옆에서 "이제 젊어져야지"라며 배연서를 놀리던 윤진영도 그의 변신에 깜짝 놀라며 연신 감탄을 쏟아냈다.


스타일링 변신을 마친 두 사람은 마치 아이돌이 나온듯한 착각을 불러일으킬 정도의 비주얼을 자랑하며 눈길을 사로잡았다. 


이번 무대에서 배연서와 윤진영은 빼어난 실력뿐 아니라 훈남미 철철 넘치는 비주얼로 관객들의 뜨거운 환호를 받았다. 


인사이트Mnet '고등래퍼2'


Naver TV Mnet '고등래퍼2'


이하영 기자 hayoung@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