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병으로 무속인 삶 택한 'SM 연습생' 출신 '너목보5' 참가자 (영상)

인사이트Mnet '너의 목소리가 보여 5'


[인사이트] 최해리 기자 = '너의 목소리가 보여 5'에 과거 SM엔터테인먼트 소속 연습생 출신 무속인 실력자가 등장했다.


지난 23일 Mnet '너의 목소리가 보여 5'에서는 정인 조정치 부부가 출연해 숨은 실력자 찾기에 나섰다.


이날 방송에는 신내림 받은 연습생 출신 무속인 최한울 씨가 미스터리 싱어로 출연했다.


1라운드에서 음치라고 지목받은 최한울 씨는 진실의 무대에 서게 됐다.


인사이트


인사이트Mnet '너의 목소리가 보여 5'


하지만 판정단의 예상을 뒤엎고 최한울 씨는 수준급의 가창력을 뽐내며 이하이의 '한숨'을 자신만의 스타일로 완벽하게 소화했다.


노래가 끝난 후 엄청난 고음을 자랑하며 열창한 최한울에 뜨거운 환호가 쏟아졌다.


스튜디오 내 출연자들은 "정말 얼얼하다"며 감탄했다.


이후 '이태원 꽃도령' 최한울은 "과거 연습생 생활을 SM엔터테인먼트에서 했었다"고 고백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Mnet '너의 목소리가 보여 5'


그는 훈훈한 외모에 실력까지 갖춘 연습생이었으나 갑작스럽게 찾아온 신병으로 가족과 이별하고 무속인의 삶을 택할 수밖에 없었다.


그럼에도 그는 "이 자리에서 노래 부를 수 있다는 게 너무 행복하다"며 "내 무대를 보고 희망을 잃지 않으셨으면 한다"고 모두를 응원했다.


Naver TV '너의 목소리가 보여5'


최해리 기자 haeri@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