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선호 탈락하고 혼자 살아남자 결국 눈물 흘린 '고등래퍼' 이병재

인사이트Mnet '고등래퍼 2'


[인사이트] 최해리 기자 = '고등래퍼 2' 이병재가 무대를 함께 한 하선호가 탈락하자 눈물을 보이고 말았다.


지난 23일 Mnet '고등래퍼 2'에서는 1차 팀 대항전의 승부 결과에 따른 탈락자가 발표됐다.


이날 방송에서 멘토 그루비룸이 이병재와 하선호 중 이병재를 선택하면서 1차 팀 대항전을 함께한 하선호는 자동으로 탈락하게 됐다.


이병재는 그루비룸과 계속 함께 할 수 있다는 말에도 "그냥 그렇다"며 씁쓸한 기분을 드러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Mnet '고등래퍼 2'


탈락한 하선호가 눈물을 보였고, 이병재는 스튜디오를 나가는 모습으로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고개를 숙이며 눈물을 보이던 이병재는 "선호는 제가 '고등래퍼2'에서 인정한 친구였다"고 말하며 그의 탈락을 진심으로 아쉬워했다.


그루비룸 휘민은 좀처럼 마음이 진정되지 않는 이병재에게 다가가 "병재야 너 되게 차가운 심장일 줄 알았어"라며 너스레를 떨었다.


김하온 또한 "따뜻한 녀석"이라고 말하며 이병재의 마음을 위로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Mnet '고등래퍼 2'


최해리 기자 haeri@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