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카드 '홀가분 페스티벌' 오픈 당일 2시간만에 전석 매진

인사이트삼성카드


[인사이트] 장영훈 기자 = 삼성카드가 오는 5월 19일 선보이는 '홀가분 페스티벌' 티켓이 예매 오픈 2시간 만에 모두 매진되는 대기록을 세웠다.


23일 삼성카드는 싱그러운 5월 열리는 '홀가분 페스티벌' 티켓 1만석 이상이 예매 오픈 시작만에 모두 매진됐다고 밝혔다.


2015년 처음 선보여 매년 5월, 4회째 진행되는 '홀가분 페스티벌'은 전 세대를 아우르는 뮤지션들의 공연과 더불어 다양한 즐길거리가 있는 피크닉 형식의 콘서트로, 봄 시즌 대표 페스티벌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특히 5월 '가정의 달'에 가족 단위 관람객이 두루 즐길 수 있는 차별화된 라인업을 구성하여 인기를 끌며 국내 대표 페스티벌로 성장했다.


올해 '홀가분 페스티벌'은 오는 5월 19일 토요일 오후 4시 잠실종합운동장 보조경기장에서 진행된다.


이번에는 티켓 오픈 전부터 큰 관심을 모은 아이유, 김범수, 마마무, 멜로망스, 소란 등 역대급 뮤지션들이 총출동하여 봄 시즌 가족, 친구, 연인들에게 추억을 선물할 예정이다.


삼성카드 관계자는 "즐겁고 홀가분한 기분으로 살 수 있도록 생활의 힘을 불어넣어 주는 것이 삼성카드가 고객에게 드리고 싶은 실용"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홀가분 페스티벌을 통해 소중한 사람들과 더욱 가까워질 수 있는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장영훈 기자 hoon@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