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리스 에반스 "'어벤져스4' 끝으로 캡틴 아메리카 하차한다"

인사이트연합뉴스


[인사이트] 김소영 기자 = 크리스 에반스가 캡틴 아메리카를 그만둔다.


지난 22일(현지 시간) 배우 크리스 에반스는 뉴욕타임스와 인터뷰를 진행했다.


인터뷰에서 그는 "누가 밀기 전에 기차에서 내려야 한다"는 말과 함께 캡틴 아메리카 캐릭터를 떠날 것이라는 의사를 전했다.


한 매체는 "현재로서 그는 프랜차이즈 캐릭터로 돌아올 생각이 없다"는 설명도 덧붙였다.


인사이트영화 '어벤져스: 에이지 오브 울트론' 스틸컷


그는 실제 '어벤져스:인피니티 워'까지만 계약이 돼 있었다.


하지만 감독 루소 형제가 영화를 두 편으로 나눠 촬영해 '어벤져스4'까지 출연을 하게 된 것이다.


향후 크리스 에반스는 올가을 진행될 '어벤져스 4' 재촬영만 참여한 뒤 캡틴 아메리카를 '은퇴'할 것으로 전망된다.


인사이트영화 '어벤져스: 에이지 오브 울트론' 포스터


실제 원작에서 캡틴 아메리카인 스티브 로저스는 '시빌 워' 후속작 '캡틴 아메리카의 죽음'에서 사망하는 것 또한 그의 은퇴설에 불을 지폈다.


크리스 에반스는 과거에도 직접 토크쇼에 출연해 "그게 내 계약의 끝이다"고 말한 바 있다.


한편 크리스 에반스는 지난 2011년부터 캡틴 아메리카 역을 맡았다.


인사이트(좌) 영화 '어벤져스: 에이지 오브 울트론' 스틸컷, (우) 영화 '캡틴 아메리카: 시빌 워' 스틸컷


김소영 기자 soyoung@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