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세 명품 '구찌'가 출시한 130만원짜리 장바구니 토트백

인사이트구찌


[인사이트] 심연주 기자 = 명품 브랜드 구찌가 새로 출시한 토트백이 사람들의 이목을 끌고 있다.


지난 21일(현지 시간) 말레이시아 매체 세이즈는 구찌가 2018 S/S 신상품으로 선보인 토트백을 소개했다.


공개된 토트백은 고무 재질로 만들어져 나들이를 갔을 때 가방이 물에 젖을까 봐 걱정하지 않아도 된다.


인사이트구찌


토트백이기 때문에 별도의 지퍼나 수납공간은 없지만, 내부 공간이 넓어 물건을 여유롭게 보관할 수 있다.


가방 가운데에는 'GUCCI' 로고가 누가 봐도 한눈에 들어올 정도로 크게 새겨져 있다.


이 제품은 '구찌 로고 탑 핸들 토트백'이라는 이름으로 판매되고 있으며 종류는 블랙, 레드, 라이트 핑크 3가지다.


인사이트구찌


구찌 로고 탑 핸들 토트백은 한국에서도 만나볼 수 있다. 공식 온라인 스토어에 따르면 가격은 130만 원이다.


제품이 공개되자 사람들은 "실용적인 디자인", "물놀이 갈 때 딱일 듯"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하지만 일각에서는 "130만 원 너무 비싸다", "그냥 장바구니 같은데" 등의 의견도 제시되고 있다.


심연주 기자 yeonju@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