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웅제약, 두바이 피부미용 전시회서 보톡스 '나보타' 홍보

인사이트사진 제공 = 대웅제약


[인사이트] 김소연 기자 = 대웅제약이 한국을 넘어 두바이 소비자를 사로잡았다.


21일(현지 시간) 대웅제약은 지난 19일부터 이틀간 아랍에미리트 '두바이 국제피부미용 컨퍼런스 및 전시회 2018'에서 보툴리눔톡신 나보타를 소개했다고 밝혔다.


해당 전시회는 중동 및 북아프리카 최대의 피부미용학회이자 행사다. 대웅제약은 지난 2013년 이후 매년 참여단체에 이름을 올리고 있다.


올해는 약 100개국에서 1만5000여 명 이상의 전문의와 관계자가 참석했다.


인사이트나보타 / 대웅제약


이날 대웅제약은 중동지역 나보타 수출계약 파트너인 댄시스와 함께 공동 프로모션을 진행하며 나보타를 소개하는 데에 힘썼다.


수많은 전문의와 기업이 학회 기간 내내 나보타 전시관을 방문하며 제품에 대해 문의하는 등 큰 관심을 보였다는 전언이다.


행사에서 워크숍을 진행한 성형외과 전문의는 "나보타를 직접 시술해 본 결과 빠른 효과 발현은 물론 지속시간 또한 길어서 환자 만족도가 높다"며 해외 진출에 대해 긍정적으로 전망했다.


대웅제약은 이번 전시회가 나보타의 글로벌 브랜드로서의 성장 가능성을 다시 한번 파악할 수 있는 계기가 됐다고 전했다.


대웅제약은 사우디아라비아, 이집트 등 주요 중동국가와 브라질, 인도에도 나보타 수출계약을 체결한 바 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대웅제약


김소연 기자 soyeon@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