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번가, 전국 유명 전통주 모은 '말술클럽 전통주 모음전' 실시

인사이트11번가


[인사이트] 황성아 기자 = SK플래닛의 11번가가 '11번가 X 말술클럽 전통주 모음전'을 오는 25일까지 실시한다고 밝혔다.


21일에는 조선 3대 명주 중 하나인 전라북도 전주의 '이강주', 22일에는 대통령 설 선물주인 강원도 평창의 '오대서주 감자술', 23~25일에는 '막페인(막걸리 샴페인)', 경상남도 양산의 '이화백주'를 내놓는다.


서울∙경기, 경북, 경남, 충북, 충남, 전북, 전남, 제주 등 전국 각지의 전통주 100여종도 판매한다. 


중요 무형문화재인 경기도 김포의 '문배주', 이강주∙죽력고와 함께 조선 3대 명주로 꼽히는 경기도 파주의 '감홍로', 백제왕실에서 즐겨 마신 충청남도 서천군의 '한산소곡주', 2017년 대한민국 우리술 품평회 대통령상 '호담 산양산삼 생 막걸리', 떠먹는 막걸리 '술샘 이화주' 등이 대표적이다.


인사이트11번가


11번가는 현재 '전통주' 카테고리 내 500여종의 전통주를 판매하고 있다. 


11번가는 전국 각지의 고유한 맛과 스토리를 가진 전통주를 고객들이 쉽게 접할 수 있도록 상품라인업 확대에 주력할 계획이다. 


SK플래닛 송승선 MD영업2그룹장은 "최근에는 ‘막페인'과 같은 이색주류가 출시되며 2030대 젊은 고객들 사이에서 전통주가 '개성있는 지역주'로 인식되고 있고, 온라인을 통해 손쉽게 구하고 맛볼 수 있게 되면서 과거 고령층 위주로 소비됐던 전통주 시장이 젊어지고 있다"고 전했다.


이어 "전통주 산업의 온라인판매 채널 확대는 지역경제 활성화는 물론 전통주 시장에 새 바람을 불어넣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인사이트11번가


황성아 기자 sungah@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