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의점서 흉기 든 강도 잡았던 '한양대 훈남' 대학생의 근황 (영상)

인사이트(좌) SBS '8뉴스', (우) tvN '시를 잊은 그대에게'


[인사이트] 장영훈 기자 = '편의점 흉기 강도'를 검거하는데 기여해 경찰 표창까지 받았던 '한양대 훈남' 대학생이 tvN 드라마 주인공으로 돌아온다.


20일 서울 영등포구 영등포동에 위치한 타임스퀘어 아모리스홀에서는 tvN '시를 잊은 그대에게'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시를 잊은 그대에게'는 의사가 주인공인 기존 병원드라마와 달리 물리치료사와 방사선사, 실습생 등 병원에서 근무하는 사람들이 주인공인 코믹 감성 드라마다.


이날 열린 제작발표회에서 단연 눈에 띄는 이가 있었으니 다름아닌 신민호 역을 맡은 장동윤이다.


인사이트


인사이트tvN '시를 잊은 그대에게'


지난해 KBS 2TV '학교 2017'에 이어 '시를 잊은 그대에게' 주연으로 합류하는 장동윤은 극중에서 물리치료에 관심없는 철딱서니 실습생으로 등장한다.


올해로 데뷔한지 2년차에 접어든 장동윤은 사실 3년 전인 지난 2015년 흉기 든 편의점 강도를 검거했다가 SBS '8뉴스'에 출연해 '한양대 훈남' 대학생으로 화제를 모은 인물이다.


당시 한양대학교 대학생 신분이던 장동윤은 편의점에서 흉기를 들고 점원을 위협하던 강도를 보고 침착하게 112에 신고했다.


장동윤을 비롯한 그의 친구들이 편의점에서 떠나지 않자 강도는 다른 곳으로 옮겼고 장동윤은 현장에 도착한 경찰을 안내해 강도를 검거할 수 있었다.


흉기 든 편의점 강도 검거에 기여한 장동윤은 SBS '8뉴스' 인터뷰에 응해 얼굴을 알렸고 이후 서울관악경찰서장으로부터 감사장을 받아 다시 한번 매체에 등장해 화제를 모았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tvN '시를 잊은 그대에게'


이후 장동윤은 뉴스를 보고 연락온 현 소속사와 상의 끝에 배우의 길을 결심했고 웹드라마 '게임회사 여직원들'을 통해 정식 배우로 데뷔하게 됐다.


단정하고 반듯한 이미지를 벗어던지고 낮에는 물리치료 실습생, 밤에는 엄카 들고 물 좋은 핫플레이스 찾아다니는 '마성의 남자' 신민호 역으로 다시 안방극장에 돌아온 장동윤.


시청자들에게 눈도장을 확실히 찍은 장동윤이 과연 새 드라마에서 어떤 연기를 선보일지 벌써부터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이유비, 이준혁, 장동윤이 출연하는 의사가 없는 의학드라마 '시를 잊은 그대에게'는 오는 26일 밤 9시 30분 첫 방송된다.


인사이트


인사이트tvN '시를 잊은 그대에게'



장영훈 기자 hoon@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