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끔찍한 혼종"…폰케이스 이어 손톱까지 등장한 유병재 얼굴

인사이트Instagram 'dbqudwo333'


[인사이트] 이소현 기자 = 스마트폰 케이스에 이어 방송인 유병재의 얼굴을 담은 네일아트까지 등장했다.


지난 15일 유병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다소 충격적인 사진들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유병재의 얼굴이 그려진 네일아트가 부착된 엄지손가락이 보인다.


손가락 뒤로는 한 여성의 얼굴이 이어져 마치 머리 긴 유병재가 앉아있는 듯하다. 


인사이트Instagram 'dbqudwo333'


이날 함께 공개된 또 다른 사진은 더욱 충격적이다.


손의 주인공은 다섯 손가락의 모든 손톱에 유병재 얼굴이 담긴 네일을 부착했다. 


새끼손가락에 담긴 유병재의 얼굴은 다소 찌그러지고 얼굴이 잘려 웃음을 유발한다.


인사이트Instagram 'dbqudwo333'


생각지도 못한 곳에서 유병재의 얼굴이 등장하자 누리꾼들은 제각기 다른 반응을 보였다.


누리꾼 대부분은 폭소를 금치 못했지만 어떤 누리꾼은 "스티커는 없냐"며 구매 의지를 불태웠다.


또 다른 누리꾼은 "무섭다"며 소스라치게 놀라는 듯한 반응을 보이기도 했다.


유병재는 사진을 공개하며 "(내 얼굴로) 코 파지 마라 진짜"라는 말을 덧붙여 보는 이를 폭소케 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dbqudwo333'


한편 유병재는 앞서 자신의 얼굴이 가득 담긴 스마트폰 케이스를 공개해 화제를 모았다.


해당 케이스를 구매한 이들은 자신의 얼굴에 유병재 케이스를 합쳐 보이며 누리꾼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이소현 기자 sohyun@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