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투자증권 "ING생명 실적 및 배당에 목표주가 5천원 인상"

인사이트연합뉴스


[인사이트] 강동극 기자 = 주식중개 전문업체 현대차투자증권이 ING생명에 대해 긍정적 평가를 내렸다.


27일 오전 현대차투자증권은 ING생명이 지난해 4분기에 이어 올해도 탄탄한 실적을 낼 것이라는 예상을 밝혔다.


ING생명의 경상적 이익, 신계약 가치 성장률, 견실한 자본력 등을 토대로 한 분석이었다.


인사이트연합뉴스


이에 따라 현대차투자는 ING생명에 대한 목표주가를 기존 6만원에서 6만 5천원으로 올렸다.


김진상 연구원은 "ING생명의 지난해 4분기 순이익은 667억원으로 시장 전망치(783억원)를 하회했으나 스톡옵션 평가 준비금 증가분과 컨설팅 수수료 등을 제외한 경상적 이익은 약 8백억원으로 양호했다"고 평가했다.


이어 "연간 신계약 가치는 신계약 마진 상승에 힘입어 전년 동기 대비 33.2% 성장했다"며 "보장성 신계약의 연납 환산 보험료(APE)는 6.3% 증가해 타사 대비 높은 성장을 유지했다"고 덧붙였다.


인사이트연합뉴스


ING생명의 성장률을 봤을 때 현재 갖고있는 기업 가치보다 미래 성장 가치가 더 값지다는 평가다.


또 김 연구원은 "연간 주당 배당금은 2천 4백원으로 배당 성향이 58%에 달했다"며 "견실한 자본력을 바탕으로 50%를 상회하는 배당 성향을 이어갈 것"이라고 설명했다.


강동극 기자 donggeuk@insight.co.kr

댓글